pdf

오멜버니 & 마이어스의 역사는 스물여섯 살 헨리 오멜버니 (Henry O’Melveny)와  서른두 살 잭슨 그레이브스 (Jackson Graves)가 1885년 1월 2일  설립한 작은 법률사무소인  그레이브스 & 오멜버니 (Graves & O’Melveny)로 거슬러 올라 갑니다.  그 때는 먼지가 날리는 목장으로 둘러싸인 마을에 불과했던 로스앤젤레스가 번화한 대도시로 탈바꿈하려는 변화가 일어나던 시기였습니다.  1939년 오멜버니 & 마이어스 (O’Melveny & Myers)라는 현재 이름으로 바꾸기 전까지 아홉 번 사무실 이름을 바꾸었지만, 오멜버니 (O’Melveny)라는 이름은 계속 유지해 왔습니다.  이렇게 로스앤젤레스에서 가장 오래된 법률사무소라는 전통을 자랑하고 있는 오멜버니 & 마이어스는 변호사 단 두 명으로 시작하여 변호사 약 700명을 보유한 국제적 로펌으로 성장해서 전세계 금융 및 정치의 중심 도시 열다섯 곳에 사무실을 두고 있습니다.  

설립자들과 그 뒤를 이은 뛰어난 변호사들의 노력을 통하여 오멜버니 & 마이어스는 미국 뿐 아니라 전세계적으로도 높은 명성을 얻었고, 그들이 이루고자 했던 꿈과 희망은 오늘날까지 오멜버니 문화 속에서 살아 꿈틀대고 있습니다.  오멜버니는 항상 고객 서비스에 초점을 두고, 최고를 지향하는 한편, 사회적 책임도 다해 왔습니다. 130년이 넘는 오랜 세월 동안 오멜버니는 고객의 의견에 귀를 기울이고, 고객과 장기적인 관계를 맺으며, 고객들이 사업 목표를 달성하는 데 이바지하는 진정한 동반자가 되어 법률 자문을 제공한다는 확고한 의지를 가지고 업무에 임했으며 이런 의지는 지금까지도 흔들림이 없습니다.   

또한 미국 국무장관 같은 공직에서 봉사한 경력으로 더 잘 알려진 고 워런 크리스토퍼 (Warren Christopher) 전 회장은 뛰어난 지도력으로 오멜버니가 다양성을 존중하고, 사회봉사 활동을 활발히 하게 하는 원동력을 제공하였습니다. 그는 2011년 3월 18일 세상을 떠났지만,   “하나의 오멜버니”로서 함께 협력하고 노력해 가려는 저희 모두에게 여전히 강한 영감을 주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