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df

2012년 한국 법률 시장 개방에 따라 '외국법자문법률사무소*'를 서울에 설립한 이래로 거의 10년 동안에 오멜버니 & 마이어스는 국내에서 가장 활발히 활동하는 국제 로펌 중 한 곳으로 부상하였습니다.

대부분의 경쟁 로펌들과 달리, 오멜버니는 기업자문과 소송 분야 전반에 걸쳐서 다양한 자문을 제공할 수 있는 풍부한 역량을 한국 업무에 보유하고 있습니다. 서울 사무소에는 Band 1 인수합병 변호사, 세계적 기업의 해외법무팀장 출신 변호사를 포함해서, 기업자문과 소송 전반을 자문할 수 있고, 한국어에 능통하며, 다양한 배경과 경험을 가진 변호사들이 근무하고 있습니다. 또한 서울 사무소는 전세계에서 활동하는 뛰어난 오멜버니 변호사들과 한국 고객들을 밀접하게 연결시킬 수 있는 공간과 기술 장비를 갖추고 있습니다. 이를 통해 오멜버니는 한국 업무 시간 동안 고객에게 직접적인 조언과 지원을 즉각 제공할 뿐만 아니라, 해외 사무실과 연계하여 국제적으로도 잘 알려진 오멜버니가 전문성과 강점을 가진 분야에 관한 자문도 추가로 제공할 수 있습니다.

오멜버니 서울 사무소와 한국 업무는 특히 인수합병, 사모 펀드 거래, 반독점법 위반 조사 및 특허 소송에서 유명합니다. 중요한 지적 재산권 소송, 소비자 또는 반독점 집단 소송, 정부 조사 및 국제 중재에서부터 복잡한 해외 M&A, 합작 투자, 금융과 같은 기업 거래에 이르기까지 오멜버니는 풍부한 인적 자원, 깊은 경험, 한결같은 헌신과 폭넓은 서비스로 고객이 달성하고자 하는 목표에 도달하기까지 동행합니다.

오멜버니 한국팀은 급변하는 사업 환경을 헤쳐 나가기 위해서 고객들이 필요로 하는 둘도 없는 경험과 능력을 가진 변호사들로 구성되어 있습니다. 로스앤젤레스 사무소에 소속된 파트너 변호사이자 Firmwide Chair of Korea Practice 인 조셉 김 미국 변호사는 한국 업무 전체를 책임지면서, 서울 사무소 소속 변호사들뿐만 아니라 한국 관련 사건을 수행하는 많은 해외에 있는 오멜버니 변호사들과도 밀접하게 함께 일하고 있습니다.

서울사무소는 김새진, 신영욱 미국 변호사가 공동으로 대표를 맡고 있습니다. 김새진 미국 변호사는 Chambers Asia와 The Legal 500에서 각각 “최고 등급(Band 1)”및 “선도적 변호사(Leading Individual)”로 매년 선정되는 등 한국에서 가장 인정 받고 경험이 많은 M&A 변호사 중 한 명입니다. 그는 지난 10 년 동안 한국과 관련된 가장 중요한 해외 인수합병 거래를 직접 주도하였습니다. 신영욱 미국 변호사는 한국과 미국 양쪽의 변호사 자격을 가지고 있으면서 국제 로펌에서 일하고 있는 몇 안되는 변호사 가운데 한 명으로, 미국과 한국 사이의 문화적, 법률적 간극을 이어줄 수 있는 독보적 식견과 경험을 가지고 있습니다.

지재완 미국 변호사는 세계적 기업에서 수십 년간 사내 변호사로 일하면서 얻은 유일무이한 경험과 지혜를 바탕으로 조언을 하고 있습니다. 김우재 미국 변호사는 국제 인수합병, 합작 투자, 사모펀드, 금융 및 증권 거래 분야에 활발한 자문을 제공하고 있습니다.

주요 성과

  • 다년간의 경험을 가진 변호사 수십 명이 한국 시장의 가장 복잡하고 세간의 이목을 끄는 법률 및 비즈니스 문제에 대해 조언합니다.
  • 검증된 성공 사례: 오멜버니는 국내 유명 기업들을 위해 수십억 달러의 국제 분쟁에서 획기적인 승리를 거두고 전략적으로 중요한 해외 인수합병 및 금융 거래를 성사시키는 성과를 거두었습니다.
  • 한국시장에서 20여 년 동안 쌓아온 굳건한 관계와 깊은 지식을 가지고 있고, 한국 사회와 법조계의 일부로서 활동합니다.
  • 항공 및 운송, 자동차(자율주행, 커넥티드 자동차 포함), 화학, 전자, 에너지 및 에너지 장비, 엔터테인먼트 및 스포츠, 식음료, 생명과학, 제조, 제약, 반도체, 기술 등 다양한 업종에서 고객과 협력한 경험이 풍부합니다.

* 오멜버니 & 마이어스 서울사무소는 법무부로부터 외국법자문법률사무소 인가를 받아서 설립되었습니다. 외국법자문사법에 따라서, 오멜버니 서울사무소는 미국의 법령에 관한 자문, 미국이 당사국인 조약 및 일반적으로 승인된 국제관습법에 관한 자문, 국제중재사건의 대리(미국법이 적용되지 않는 경우는 제외)에 관한 업무를 수행할 수 있습니다. 오멜버니 서울 사무소는 미국 법이 적용되지 않는 한 국제 중재 소송에서 고객을 대표할 수 있습니다. 우리는 많은 한국 로펌과 협력하고 있습니다. 한국의 법률 문제와 관련하여 법률적인 의견이 필요하시면 기꺼이 한국 법인을 통해 법률적인 의견을 얻을 수 있도록 도와드리겠습니다.

Advanced Micro Devices, Inc.

O'Melveny has provided global advice to client Advanced Micro Devices in relation to its antitrust battle against Intel. An important aspect of this global fight has taken place in Korea. O'Melveny worked with local counsel in Korea in an investigation of Intel's practices by the Korea Fair Trade Commission. Read

Asiana Airlines

O’Melveny represented Asiana Airlines in what that the US Court of Appeals for the Ninth Circuit called “a matter of first impression.” Read

Case Study: CJ ENM

O’Melveny advised CJ ENM, the leading entertainment company originated from Korea, in a definitive agreement to acquire an 80% stake of the scripted business of US-based global premium content studio, Endeavor Content, from its parent company Endeavor Group Holdings for an enterprise valuation of US$850 million. Read

Kumho Petrochemical

We defended Kumho Petrochemical in a complex patent litigation matter brought by Flexsys before the International Trade Commission. Read

Samsung

O’Melveny has defended Samsung in numerous patent infringement and antitrust matters over the years, including two consolidated patent infringement lawsuits involving dozens of Samsung’s flagship products and a multibillion-dollar price-fixing claim. Read

Samsung

O’Melveny has defended Samsung in numerous patent infringement and antitrust matters over the years, including two consolidated patent infringement lawsuits involving dozens of Samsung’s flagship products and a multibillion-dollar price-fixing claim. Read

Samsung Electronics Co. Ltd.

O’Melveny represented Samsung Electronics Co. Ltd. in its acquisition of NeuroLogica Corp., a medical imaging company. Read

SK hynix Inc.

O’Melveny helped SK hynix Inc. (formerly Hynix Semiconductor) obtain a favorable settlement in long-running patent and antitrust litigation with Rambus, Inc. The 13-year dispute involved litigation on two continents, in multiple trial courts, multiple appellate proceedings and litigation before multiple agencies. Read
  • 셀트리온 헬스케어
  • CJ ENM
  • CJ대한통운 
  • 동원
  • DL그룹 (전 대림  그룹) 
  • 한화
  • 현대모비스
  • 현대자동차
  • 현대제철
  • 기아
  • 코오롱
  • 삼성디스플레이
  • 삼성전자
  • 삼성 SDS
  • SK하이닉스
  • 스마일게이트